보도자료

  1. Home
  2. >
  3. 홍보센터
  4. >
  5. 보도자료

메드팩토, 위암 대상 백토서팁-파클리탁셀 병용 임상 승인

작성자
Theragen
작성일
2020-01-09 10:00
조회
375


-1b/2a상 계획 승인, 전이성 위선암 환자 대상으로 내년 완료 목표

바이오마커(생체표지자) 기반 혁신신약 개발 기업 메드팩토(대표 김성진)는 위암 환자를 대상으로 현재 개발 중인 ‘백토서팁(TEW-7197)’과 기존 항암제 ‘파클리탁셀(Paclitaxel)’을 병용 투여하는 국내 제1b/2a상 임상시험 계획을 식약처로부터 승인받았다.

이번 승인은 지난 2018년 1월부터 현재까지 진행하고 있는 임상 1b상을 2a상 단계까지 확대하는 것이다.

이로써 메드팩토는 전이성 위선암 환자의 2차 치료로써 ‘백토서팁’ 병용 요법의 안전성 및 예비적 유효성을 탐색하기 위한 임상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임상은 1b상 18명, 2a상 36명 등 총 54명의 피험자를 대상으로 승인받았으나, 이미 진행한 1b상에서 2a상 진입을 위한 안전성 데이터를 확보했기 때문에 2a상이 곧바로 개시된다.

이번 임상은 연세의료원 세브란스병원 등 5개 기관에서 실시되며, 내년 중 완료 예정이다.

전이성 위선암은 위 점막상피에서 생기는 종양으로, 위암 중에서 가장 흔하면서도 악성으로 꼽힌다. 병용 투여란 항암제의 치료 효과를 높이기 위해 2가지 이상의 약물을 함께 사용하는 것을 말한다.

이와 관련 메드팩토 관계자는 “현재 ‘백토서팁’의 면역항암제 병용 임상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만큼, 이번에 실시하는 화학항암제와의 병용 임상에서도 우수한 효과를 보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끝>